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계양구, 2024년 상반기 아동학대 유관기관 합동점검 실시

유관기관 유기적 협력 통해 선제적 아동보호체계 구축

노건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4/23 [12:58]

계양구, 2024년 상반기 아동학대 유관기관 합동점검 실시

유관기관 유기적 협력 통해 선제적 아동보호체계 구축

노건우 기자 | 입력 : 2024/04/23 [12:58]

▲ 계양구, 2024년 상반기 아동학대 유관기관 합동점검 실시


[더연합타임즈=노건우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가 4월 22일부터 6월 21일까지 아동학대 고위험군 아동에 대해 상반기 아동학대 유관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계양구와 인천계양경찰서, 인천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이 협력해 합동으로 진행되며, 총 15명의 조사 인력이 참여해 반복 신고, 수사 이력, 사례관리 및 가정방문 거부 등 아동학대 고위험군 아동에 대해 집중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2022년 아동학대 연차보고서에 따르면, 학대피해아동에 대한 재학대율은 전체 아동학대 사례의 16%에 이르며, 매년 증가하는 추세(11.9%20년 → 14.7%21년→ 16.0%22년)이다.

이에 계양구는 아동학대 대응 유관기관 간 정례회의체인 정보연계협의체 회의를 통해 고위험군 아동을 선정했으며, 선정된 고위험군 아동에 대해 직접 가정방문을 통해 아동의 신체·심리 상태, 주거환경 및 재학대 여부 등을 면밀히 점검할 계획이다. 점검 중 아동학대 징후가 발견되면 즉시 조사와 아동 보호조치가 진행된다.

한편, 계양구는 구민의 아동학대 인식 개선 및 예방을 위해 아동행복 가이드북 발간․배부,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 개최, 학대 예방 홍보 활동 추진, 찾아가는 아동학대 예방 교육 등 다양한 시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올해 상반기에는 ‘계양형 긍정양육 코칭 영상’을 자체 제작해 배포함으로써 아동학대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긍정양육 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민․관․경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학대피해 아동의 조기 발견과 신속한 보호로 아동의 건강한 성장환경을 조성하고 아동과 부모 모두 행복한 계양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거제 교제폭력' 가해자 구속심사 포기…신변 노출 우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