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천안서북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 당부

박영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3:37]

천안서북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 당부

박영성 기자 | 입력 : 2024/06/11 [13:37]

▲ 천안서북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 당부


[더연합타임즈=박영성 기자] 천안서북소방서는 차량 화재 시 신속한 초기 대응과 피해 저감을 위해 차량용 소화기 비치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소방시설 설치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11조에 의하면 올해 12월 1일부터 7인 이상의 자동차뿐 아니라 5인 이상의 모든 차량에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비치하도록 법이 개정됐다.

차량 화재는 주로 운행 도중에 발생하며 화재 발생 시 각종 연료나 오일 등으로 인해 연소 확대 우려가 있어 초기에 진압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특히 소방서와 원거리에 위치한 고속도로나 외진 도로에서는 초기 진압을 위해 차량용 소화기의 필요성이 매우 크다.

차량용 소화기는 마트나 인터넷에서 쉽게 구입이 가능하며, 자동차 주행 환경을 고려하여 진동 시험까지 모두 통과한 소화기만이 차량용 소화기로 사용되기에 반드시 ‘자동차겸용’ 표시가 있는 소화기를 구입해야 한다.

차량 내 소화기의 비치 장소는 승용차의 경우 운전자가 손을 뻗으면 닿을 수 있는 위치에, 승합차의 경우 운전석 부근과 동승자가 사용하기 쉬운 위치에 소화기를 비치하면 된다.

강기원 소방서장은 “차량용 소화기는 차량 화재 초기진화 시 소방차 한 대 이상의 효과를 낼 수 있다”라며, “운전자 스스로가 화재에 대한 위험성을 인식하고 차량에 반드시 소화기를 비치하여 만일의 사고에 대비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쌍방울 대북송금 혐의' 이재명 대표 변호인 7명 명단 등록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